블로그 이미지
나무와열매-남씨앗
어린이와 어른들의 행복한 삶을 위해 종로구 무악동 지역에 세워진 어린이도서관입니다. 어린이들이 책을 통해 아름다운 심성을 가꾸고 책을 가까이 함으로 인류유산의 귀중한 보고를 접하여 건강하고 성숙한 어른으로 자라기를 바랍니다. 또한 한사람의 100걸음보다 100사람의한걸음을 의미있다고 생각하며 이웃과 함께 아름다운 마을을 만드는 일을 위해 여럿이 함께 배우고 자라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Recent Comment

Archive

2016년에 아이들과 만든 노래

올해도 2차 송글송글 프로젝트가 진행됩니다
여름방학동안 6차시

http://www.youtube.com/watch?v=LHVoPMrKlDA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보석십자수만들기

겨울방학을 맞아 심심한 우리 아이들과
예쁜 보석십자수 했어요
쉬지 않고 조잘조잘대느라 완성하지 못한 아이들도 있어요.
하지만 즐거운 시간보내고 컵라면 먹었어요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워터볼만들기
좋아하는 캐릭터를 넣고 예쁘게 장식했어요
<나의 작은집>을 읽고 시작했어요
오전과 오후 두번으로 나눠서 진행했는데
아이들은 방학동안 친구들과 만나서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9명의 아이들과 친구들과의 우정을
노래로 만드는 프로잭트를 진행했다.
우정에 관한 책을 읽었고
친구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고
그속에서 찾아낸 가사
붐붐노리 선생님이 작곡한 '내친구'

가사가 정말 아아들 마음을 잘 표현했다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나무와열매 여름방학프로그램
**우정이 송글송글**

세번째 시간

2번의 만남 동안
아이들과 책을 읽으며
친구에 대하여 우정에 대하여 이야기한 내용이
노래로 탄생했어요!!

#붐붐노리 #김윤 김윤경 두분선생님께서
예쁜노래로 변신시켜 주셨어요^^
악기로도 연주하고
다음시간에는 영상과 음원으로
만드는 작업을 할 예정예요!!
맛보기로 들어보셔요^^
목소리가 너무 예쁘지요!!!

#음악 #우정이송글송글 #내친구 #songwriting
#송라이팅 #어린이도서관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담> 2015년 블로냐그림책 수상에 빛나는 지경애 작가님을 모시고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졌어요

어른들에게는 <담>이 추억을 불러일으키고 이야기를 풀어내기가 쉽지만 아이들이 <담>을 이해하기가 쉽지 않은 것 같아요

하지만 아이들은 ,담>안에 자기들의 보물을 그리고 이야기를 만들어 냈어요

창의성 덩어리인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담> 2015년 블로냐그림책 수상에 빛나는 지경애 작가님을 모시고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졌어요

어른들에게는 <담>이 추억을 불러일으키고 이야기를 풀어내기가 쉽지만 아이들이 <담>을 이해하기가 쉽지 않은 것 같아요

하지만 아이들은 ,담>안에 자기들의 보물을 그리고 이야기를 만들어 냈어요

창의성 덩어리인 아이들이 너무 기특해요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예술그림책의 세계를 경험하게 해주신 김향수 작가님 감사합니다.

서사중심의 그림책에 길들여져 있는 우리

어릴때부터 에술그림책에 눈뜰 수 있도록 엄마들이 노력해야 창의력이 저절로 계발된다네요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이 글은 우리 도서관에서 전래놀이 참여한 은평블로그 기자

김혜정님이 은평블로그에 올린 글을 퍼왔습니다. 

 

 

2015 문화가 있는 작은 도서관
마지막
수요일엔
작은도서관
똑.똑.똑
2015.8.26.수요일 16시~18시


서울 종로구 나무와열매도서관에서 (사)놀이하는사람들

김회남샘에게 전래놀이를 배우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사)어린이도서연구회 은평지회 생각하는아이들모임에 참여하는

딸아이를 비롯한 애들 세 명과 담당샘도 먼 발걸음을 했어요.

 

 

 

 

 

소라망줍기 놀이 방법은 기존의 달팽이놀이의 변형으로

약 30센치 간격의 칸을 15~17칸 만들어 쉬는 칸 두 개를 만들고

땅 따먹기 형식으로 진행됩니다. 규칙은 미리 정해서 시작합니다.

 

 

 

 

 

땅 따먹기 '에이스'급 실력을 보여준 은*엄마의 활약하는 모습입니다.

 

 

 

나무와열매도서관 남정희관장님의 간단한 인삿말을 들었어요.

 

 

 

소라망줍기 놀이를 하려고 애들이 역할을 나눠 색테이프로 그리고 있습니다.

 

 

소라망 줍기놀이는 제가 속한 '나이트'팀이 '카이'팀을 8:1로 이겼습니다. ㅋㅋ

 

 

'추억의 음식'이란 주제로 만든 딱지입니다.

가위바위보, 수많은 별과 숫자도 보이죠?

 

 

딱지치기 변형의 '암벽'은 일정한 높이에서 딱지를 한 장씩 떨어뜨리고

 딱지가 겹쳐지면 그 딱지 주인이 모두 주워가는 놀이입니다.

 

 

 

 

 

아이든 어른이든 '딱지 멀리 던지기'에 몰입하고 있습니다. 

 가장 멀리 던진 사람이 딱지를 모두 갖습니다. 
그 외에도 '숫낮숫높'은 숫자가 낮거나 높으면 딱지를 딸 수 있고,

'별낮별높'은 별 갯수가 낮(적다)거나 높(많다)으면 딱지를 딸 수 있습니다.

 

 

2015 문화가 있는 작은 도서관
마지막
수요일엔
작은도서관
똑.똑.똑은 11월까지 진행합니다.

전래놀이는 아이와 어른이 함께 어울려 신나게 놀 수 있는 방법이 무궁무진합니다.


개인적으로 몸을 움직여 노는 건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데

소라망줍기, 딱지치기는 싫증나지 않고 정말 재미있었습니다.

소라망줍기에서 져서 울음을 터트린 어린 아이를 볼 때 살짝 안쓰럽긴 했지만,

아이들과 함께 노는 즐거움을 알게 되었습니다.

                                        은평구블로그기자 김혜정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아이들에게 음악활동을 통해

자존감, 자기표현력, 사회성, 자신감, 순발력을 높여주세요.

 

음악치료사들이 진행하는 프로그램입니다.

(각 프로그램은 그림책과 연계되어 있습니다)

 

매주 월요일 오후에 수업합니다.

회당 10,000원/정원 : 8명이내

문의는 나무와열매도서관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3월부터 진행된 붐붐음악노리

자기만의 음악세계를 느껴가는 아이들

음악치료사 선생님들의 세심한 배려로

친구들과의 화음을 만들며

사회성도 배우고 배려심도 배우고 적극성도 배우고 ...

우리 귀여운 아이들 많이 자랐답니다.

 

새롭게 모집합니다.

월요일 4시, 5시 (50분씩) 두 타임 진행합니다.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기다리고 기다리던 허은미 작가님을 모시고 그림책의 힘에 대해 강의를 들었습니다.

 

많은 분들이 오기를 기다렸지만 요즈음은 모이는 것이 어려운 시간인지라...

 

아쉽지만 10여명의 열성적 책읽어주는 엄마들이 모였습니다.

 

 

 

허은미 작가님은 타인을 이해하고 함께 사는 세상을 이해하는 가장 좋은 방식은  

문학작품을 읽고 예술작품을 공유하는 것이라 말했으며

아이들에게 어릴때부터 읽어주는 엄마와의 교감이 아이들에게 큰 자신이 된다고 하셨지요

 

 "착한엄마가 되어라, 얍!, '백만 년 동안 절대 말 안 해'  등의 그림책에 얽힌 이야기도 들려주시고 읽어주셨습니다. 

선생님이 가장 존경하시는 권정생 선생님의 이야기도 많이 들려주셨고요

 

소개해주신 <그림책의 힘>이라는 책에서 "좋은 그림책은 '어린아이일 때 한번, 아이를 기를때 한번, 인생의 후반기에 한번' 등

최소 세번은 읽어야 한다"고 인용하시며 그림책을 읽어야 할 나이에 제한이 없음을 알려주셨습니다.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우리몸의 구멍', '달라도 친구', '똥은 참 대단해', '착한 엄마가 되어라'의 저자

허은미 작가님을 모시고 '그림책의 힘'에 대해 강의를 듣습니다.

유쾌하고 발칙한 상상력의 소유자이신 허은미선생님과

즐거운 시간을 만드실 분.... 모두 환영합니다.

 

 

 

시간 : 2015년 6월 24일 오전 10:30-12:00

장소 : 나무와열매도서관(독립문 전철역1번출구)

무료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악기로 만든 인형옆에 모두 누웠어요

음악에 맞춰 국자로 쉐이크나르기 어느팀이 이길까요?

 

 

 

posted by 씨앗하나에 숲이있다 나무와열매-남씨앗
prev 1 2 next